우주텍, 기능성 인솔 ‘닥솔’ 아주대학교 병원 임직원에 기부

사진=우주텍

[세계비즈=박혜선 기자] 주식회사 우주텍이 약 1억원 정도에 해당되는 맞춤형 기능성 인솔인 닥솔 2000족을 아주대학교에 기부한다고 30일 밝혔다.

 

㈜우주텍 관계자는 "코로나로 과거 수년간 격무에 시달리면서도 국민 건강에 일조 및 봉사하는 의료현장에 계신 분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과 함께 통상적으로 움직이거나 서서 일하는 의료인력들에게 좀 더 신체 발란스 향상과 피로감을 감소시킬 수 있는 제품을 기부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업체 측에 따르면 AI 추천 맞춤형 기능성 인솔인 닥솔은 지난 30년간 30만건이 넘는 의료용 교정 및 치료 맞춤형 인솔 제작 노하우, 의료 자문단과의 협업을 통해서 탄생했으며 이미지 프로세싱과 인공지능을 접목한 제품이다.

 

닥솔은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학습된 인공지능이 소비자가 찍은 실제 발사진을 이미지 프로세싱 기술을 통해 분석해 소비자별로 최적화된 형태의 인솔을 제공해주는 제품과 풋케어 플랫폼이라는 것이 업체 측의 설명이다.

 

㈜우주텍 허민수 대표는 “닥솔은 족부교정용 인솔 데이터를 기반으로 만든 맟춤형 인솔임으로 개인별로 최적화된 제품이기 때문에 편안함과 더불어 신체밸런스 향상, 자세 및 걸음걸이 개선, 고른 체중분산으로 인한 피로도 완화 등 건강관리에 신경 쓰는 분들에게 적극 추천한다"며 "일반적인 인솔 제품은 획일화된 형태의 제품이 대다수인 것에 비해, 닥솔은 개인별 맞춤형인솔에 가깝다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닥솔의 가장 큰 차이점은 양발용 인솔이 아닌 왼발 오른발이 다른 고객은 인공지능의 분석과 추천에 따라 각각 다른 인솔이 구매될 수 있는 설계다. 또 개인별 발자세 걸음걸이에 맞는 맞춤형으로 발의 고유감각수용기를 적절하게 자극해줌으로써, 몸이 스스로 밸런스와 올바른 자세를 유지하는데 최적화된 제품이라고 업체 측은 밝혔다.

 

허민수 대표는 “기존 기능성 인솔은 고객이 스스로 알아서 구매하는 방식과 매장 방문 및 진단을 거쳐, 매장직원의 추천을 통해서 고객에게 전달하는 방식으로 구매를 하게 되는 것에 반해 닥솔은 이런 과정에서 발생하는 고객의 불편함 및 비용(금전/시간) 등을 인공지능과 이미지 프로세싱 기술과의 결합을 통해 비대면으로 빠르고 편리하게 제공함과 동시에 가격경쟁력까지 갖춘 서비스와 제품으로 개발됐다”고 말했다.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